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수행 · 신행 수행
이 법은 항상 법계에 머무른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7.2.7 연기법경(緣法起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쿠루국의 소치는 마을에 계셨다.그때 어떤 비구가 부처님 계신 곳으로 가서 부처님 발에 예배하고 물러나 한쪽에 앉아 여쭈었다.“세존이시여, 연기법은 세존…
태고총림 방장 지암스님 선암사 하안거 입제 법회
태고총림 방장 지암스님태고총림 선암사(주지 승범 스님)는 불기 2568(2024)년 5월 22일 경내 대웅전에서 하안거 입제법회를 봉행했다.방장 지암 스님은 결제법어를 통해“행주좌와 어묵동정에 공부 아닌 것이 없다”라며 “항상 일념으로 화두 참구하여 안거 기간 투철하게 수행하라. 더위도 잊고 주변의 일들도 의식하지 …
인연법(因緣法)과 연생법(緣生法)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7. 2.6 인연경(因緣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라자가하성 칼란다카 대나무 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나는 이제 인연법(因緣法)과 연생법(緣生法)을 말하겠다. 어떤 것을 인연법…
연기법의 법설(法說)과 의설(義說)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 ⓒ장명확7.2.4 법설의설경(法說義說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쿠루국의 소치는 마을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나는 이제 연기법의 법설(法說)과 의설(義說)을 설하리니, 자세히 듣고 잘…
이렇게 하여 모든 법은 생기나니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 ⓒ장명확 7.2. 십이지완비형(十二地完備形)7.2.1 십이인연경(十二因緣經) 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옛날 비바시 부처님…
MZ현공스님과 배우는 선 명상 교실 6월 개강
나이, 종교, 명상 숙련도, 출가여부 상관없이 누구나 참여가능MZ세대 현공 스님이 서울에서 선 명상 수업을 시작한다. 현공 스님은 청주 보산사에서 미국 영화 스님과 위앙종의 가르침을 접한 인연으로 출가하였다. 현공스님은 지난 몇 년간 청주 보산사와 분당 보라선원에서 선 명상 지도를 해왔으며, 최근 ‘차와 선명상…
명색을 취함과 명색의 멸함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 7.1.7 대수경(大樹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만일 법을 취해 맛 들이고 집착하며 마음으로 돌아보고 기억하여 마음이 묶…
“선명상 템플스테이, 첫 발을 내딛다”
대한불교조계종은 각박한 일상과 경제적 문제 등으로 각종 정신적 고통에 시달리는 국민들을 위해 ‘선명상 프로그램’ 보급 사업을 적극 전개하고 있다.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국민 누구나 고요한 산사를 찾아 편히 쉬며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선명상 특화 템플스테이’를 운영할 계획이며, 이를 위한 준비 과정으로 …
네 가지 음식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7.1.6 유탐경(有貪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네 가지 음식이 있어서 중생들을 먹여 이익을 주고, 세상에 살면서 그것을 …
일주일 내내 열리는 무료 “선(禪) 명상” 프로그램
최근 방한 법회를 마친 영화 선사는 이제 자신이 가르치는 위앙종은 미국 위앙종이기도 하지만, 동시에 한국의 위앙종이라고도 한다. 그 이유는 그를 스승으로 출가한 여러 한국인 스님과 그의 지도를 받기 위해 위앙종의 승가에 합류한 한국 스님들이 그의 한국 도량에서 수행 중이기 때문이다. 그는 지난 2020년 청주 보…
이렇게 하여 아주 커다란 괴로움의 무더기가 멸한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 ⓒ장명확7.1.5 사량경(思量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사량(思量)하거나 망상하면 번뇌가 있고, 그것을 연하여 식별의 머무름이 …
중생들을 살리는 네 가지 음식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7.1.4 파구나경(頗求那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중생들을 살리는 네 가지 음식이 있다. 그것은 중생이 세상에 머물 수 …
영화 선사, 탄허기념박물관에서 방한 법회 열려
미국을 중심으로 전세계로 위앙종의 가르침을 전하고 있는 영화 선사는 이번 방한 마지막 일정으로 탄허기념박물관(서울특별시 강남구 밤고개로14길 13-51)에서 법회를 연다. 탄허기념박물관 2층 보광명전에서 열릴 이 법회는 4월 13일(토) 선 명상 법회 및 화엄경 강설 그리고 4월 14일(일) 정토법회 및 육조단경 강설로 …
무엇이 여실히 알지 못하는 것과 여실히 아는 것인가.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7.1.3 사문바라문경(沙門婆羅門)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만일 사문과 바라문들이 법을 여실히 알지 못하고 법의 집기 · …
무엇을 연하여 늙음과 죽음이 있는가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7.1.2 비사시경(毘婆尸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비바시 부처님께서 아직 바른 깨달음을 이루기 전에 혼자 어느 고요한 …
 1  2  3  4  5  6  7  8  9  10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잠자는 자들은 깨어나라”
진전사지 삼층석탑(사진=미디어붓다)깨어있는 자들은 들어라.잠자는 자들은 깨어나라.잠자는 것보다 깨어있음이 수승하다.깨어있는 이에게 두려움은 없다.깨어서,새김을 확립하고올바로 알아차리고집중에 들고기쁨을...
소설 금강경11
공덕은 공덕이 아니다 (삽화 정윤경) 절벽 너머 라자가하(왕사성) 거리는 뜨거웠지만 칠엽굴 안은 청량했다. 구도자들에게 청량한 곳은 이상적인 수행처였다. 그래서인지 장로들은...
대한불교진흥원, 월간『불교문화』2024년 6월호 발간
재단법인 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이한구)은 불교의 교리와 문화를 보다 쉽고 바르게 알리기 위해 발행하는 불교계 대표 대중 문화지인 월간『불교문화』2024년 6월호(통권 제286호)를 발간했다.일본 나라(奈良) 시에...
스마트폰으로 광화문 일대 박물관과 미술관 정보 한
국가유산청 국립고궁박물관(관장 정용재)은 대한민국역사박물관(관장 한수) 등 광화문 주변에 위치한 국공립 문화기관 8곳과 손잡고 내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통합 디지털 홍보물(리플릿)을 제작하여 배포한다. *...
제2회 태건불화원 국가유산수리기능자 수료전
국가의 가치와 과거에서 현재, 그리고 미래로 연결되는 유산을 이어가고자 하는 예비 수리기능인들의 7개월 대장정이 끝을 맺게 되었다.태건불화원(대표 태건 임재희)은 불기 2568(2024)년 5월 26일부터 6월 8일(토)...
                                   
mediabuddha.net(c) mediabuddha News and Media Limited 2008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4173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아-00650
인터넷 신문 일자 : 2008년 8월 27일 / 발행일 : 2008년 4월 1일 / 발행소 : 02826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5길 12-9 / 발행인·편집 : 신광수(법타스님)
사무실 : 02832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13길 33 복전빌딩 201호
전화번호 : 02)739-5557 / 팩스 : 02)739-5570 / 이메일 : bind120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