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교육 교육동영상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5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4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3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5
맑은 물은 극락정토의 물을 상징한다. 관상수행자는 맑은 물을 들여다보는 것을 시작으로 얼음관상을 거쳐 극락정토의 투명한 유리보배를 관상하게 되며, 이윽고 그 마음은 크게 환희하여 삼매에 들고 극락세계를 보게 된다. 특히 제2수상관에서는 구체적인 관상의 테크닉을 알려주고 있다. 곧 관상수행자는 물을 관…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2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1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4
신통은 선정수행자의 선정삼매가 완성되어 감에 획득하게 되는 초인적 능력 내지는 번뇌소진의 깨달음을 말한다. 정토의 관상염불수행자 역시 삼매획득의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신통을 체험하게 되는데, 특이한 점은 관상삼매를 통한 신통은 모두 극락정토 내지는 불국토, 아미타부처님과 관련을 맺는다는 것이다. …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3
관무량수경은 정토불교를 대표하는 선경(禪經)이다. 염불수행자는 극락세계와 아미타성중을 관상함으로써 삼매에 들고, 그 삼매에 든 마음으로 자신의 극락왕생을 확신하게 된다. 관상의 주제는 총 16가지로, 각 단계마다 명상의 주제와 과정 등의 방법을 상세히 알려주고 있다.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2
선의 심리학적 접근에 있어서 번뇌심리를 이해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왜냐하면 선이라는 이상적 심리는 바로 번뇌를 극복함으로써 드러나기 때문이다. 다양한 번뇌심리 가운데 다섯 가지 장애심리는 명상훈련의 직접적 대상이 되는 심리로서, 이 부정심리의 현현을 알아챔과 동시에 제어극복함으로써 드러나는 심리적 전…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1
기쁨은 선의 진입을 알리는 최강의 정서심리이다. 명상수행자의 선의 깊이는 기쁨의 농도에 따라 달라진다. 선에 들고자 하는 자가 경험해야 할 가장 보편적인 목표심리는 기쁨이며, 그 기쁨을 만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나무 가운데 장미사과 나무가 최상이듯이…”
“장미사과(Rose Apple)를 아시나요?” 열대과일 중의 하나인 장미사과는 우리나라에서는 비교적 생소한 과일이다. 장미사과라는 이름은 ‘장미향이 나는 사과 같은 과일’이라는 의미를 갖고 있다. 실제로 열매에서...
불기2567(2023)년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5월 27일(토) 오전 10시서울 조계사 및 전국 사찰에서 봉행불기2567(2023)년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이 5월 27일(토) 오전 10시, 서울 조계사를 비롯한 전국 사찰에서 일제히 봉행 된다.서울 조계사에서 열리는 부...
불교진흥원 제7기 대원불교 학술 · 콘텐츠 공모 당선
학술 부문 10편, 콘텐츠 부문 10편총 1억 6,300만 원 지원7기대원불교학술콘텐츠증서수여식 (왼쪽부터) 우정석, 김안나,이한구 이사장,백원기, 한정우재단법인 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이한구)은 불교의 현대화 · 생...
부산서구노인복지관, 「우리는 꽃청춘」 진행
(사진=서구노인복지관 제공)사회복지법인 대한불교천태종 사회복지재단 산하 서구노인복지관(관장 강동인)은 노인맞춤돌봄서비스와 재가서비스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5월 24일(수) 스트레스 해소와 사회적 관계 형성...
불교학연구회 하계 워크숍
불교학연구회에서는 2023년도 하계 워크숍을 6월16일(금)부터 17(토)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오대산 월정사에서 진행한다.단, 숙소가 제한되어 있으므로 선착순으로 접수 및 참석 확정 안내를 진행한다.참가는 불교학...
                                   
mediabuddha.net(c) mediabuddha News and Media Limited 2008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4173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아-00650
발행일 : 2008년 4월 1일 / 발행소 : 02826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5길 12-9 / 발행인·편집 : 신광수(법타스님)
사무실 : 02832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13길 33 복전빌딩 201호
전화번호 : 02)739-5557 / 팩스 : 02)739-5570 / 이메일 : bind120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