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종합 보도자료
불교상담개발원 10월세미나
불교상담개발원(원장: 도현스님)에서는 2014년 10월 30일(목) 오후 1시 40분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국제회의장에서 ‘불교의 깨달음, 심리치료의 통찰’을 주제로 10월 정기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지난 4월에 개최된 …
육군 5사단 민·관·군 합동 천도대재
군종교구는 (교구장 정우스님) 지난 9월 29일 육군 5사단 광복통일사에서 원심원사와 공동으로 민·관·군 합동 천도대재를 봉행하였다. 백마고지가 위치한 중부전선 최전방 부대인 5사단 법당 광복통일사에서 호국영령과 순국선열 및 군복무 중 순직한 모든 영령을 추모하고 부대 안녕과 무사고를 기원하였다. 군종…
(사)지혜로운여성, 가족지원센터 창립기념 특강
(사)지혜로운여성(이사장 정경연)은 10월 2일(목) 오후 3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국제회의장에서 가족지원센터 창립기념 특별강연회를 개최한다. 가족지원센터(센터장 김외숙/한국방송통신대학교 교수)는 다양한 형태의 가족 모두가 행복하고, 가족친화적인 사회를 만들기 위해 창립되었으며, 불자가족의 역량 강화…
봉은사, 26일 '불후의 명곡' 산사음악회
천년의 역사와 전통을 가지고 있는 서울 강남 봉은사는 1220주년 개산대재(창건 1220주년)을 맞아 한국의 문화와 예술을 통한 화합과 어울림, 그리고 자비 나눔을 사회에 전하고자 ‘천년의 전통 천년의 미래, 봉은사’ 산사음악회를 9월 26일 오후 7시에 봉은사 경내 특설무대에서 개최한다. 대한민국의 주요 관광지로 …
금산사, 가페라 가수 이한 초청 ‘내비둬콘서트’
김제 금산사(주지 성우 스님)는 오는 10월 4일 저녁 7시 가페라가수 이한을 초청하여 금산사 서래선원 앞마당에서 ‘내비둬콘서트’를 연다. 이번행사는 김제 지평선축제를 기념하여 금산사 템플스테이에서 준비한 특별행사로 일감스님과 함께 토크 콘서트 형식으로 마련된다. ‘가페라’란 가요와 오페라를 더…
길상사, 29일 이계진 초청 행복특강
‘시민모임 맑고 향기롭게’와 ‘길상사’는 우리 마음을 맑고 향기롭게 가꾸며 살아가자는 취지로 맑고 향기롭게 강연회를 진행하고 있다. 오는 9월 28일 오전 11시부터 길상사 설법전에서 방송인 이계진 씨를 초청한‘보여지지 않는 곳에서의 불자의 삶’ 행복특강을 진행한다. 뉴스 진행자, 아나운서, 방송인, 소…
동국대 정각원, 토요법회 7돌 기념법회 봉행
동국대학교 정각원(원장 법타 스님) 토요법회 7주년을 맞아 9월 20일 오전 10시 기념법회를 봉행한다. 기념법회에는 정인악 신도회장을 비롯해 정호준 국회의원, 최창식, 중구청장, 윤소식 중부경찰서장 등 내빈과 일반불자, 동국대 교무위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날 법회는 1부 기도불공, 2부 기념법회로 나눠 봉행…
 1  2  3  4  5  6  7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구더기 무서워 장 못 담그겠다니…
이학종 칼럼21대한불교조계종 한국불교역서문화기념관선가(禪家)에 ‘활발발’이란 말이 있다. 살아 있을 활(活), 물 튀길 발(潑)을 써서 활발발(活潑潑)이다. ‘활발’로는 성이 차지 않아 ‘활발발’이라고 했다. ...
“어떤 행위에도 물들지 않은 고귀한 님 상징”
(사진=이학종)빠알리어로 청련화는 웁빨라(uppalā), 홍련은 빠두마(padumā), 백련은 뿐다리까(puṇḍarīkā)이다. 이 세 가지 연꽃 가운데 가장 수승한 연꽃은 무엇일까. 각각의 특성...
은평노인종합복지관, 부부프로그램“꽃보다, 당신”참
사회복지법인 인덕원삼천사복지재단 산하 시립은평노인종합복지관(관장 김승자)에서는 점차 증가하는 황혼이혼을 예방하고, 행복한 노년을 맞이하기 위한 부부프로그램“꽃보다, 당신”참여자를 모집한다.프로그램은...
명예원로의원 미룡당 월탄대종사 원적
8월4일 오전 10시30분 법납 68년 세수 86세미룡당 월탄대종사조계종 명예원로의원 미룡당(彌龍堂) 월탄(月誕)대종사가 8월4일 오전10시30분 단양 대흥사에서 원적에 들었다. 법납 68년, 세수 86세.월탄큰스님의 장례...
경허와 그의 제자들14
수월(水月)2일구월심(日久月深), 오매에도 불망하여 외고 다니는 천수경은 그에게 있어 바로 화두요 공안이었던 것이다. 수월은 1887년 겨울 어느 날 골방으로 들어가 먹는 것, 잠자는 것도 잊은 채 천수경을 외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