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㊵
이처럼 수행하며 살아간다면그 어떤 경우에도 좌절치 않아언제나 평온함이 함께하리니더없는 행복함으로 충만하리라.(Etādisāni katvāna sabbattha maparājitā Sabbhattha sotthiṃ gacchanti taṃ têsaṃ mangalam uttamanti.)오랜 여정 끝에…
이 학종 | 2021-05-28 08:06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㊴
38. 평온함을 유지하라(khêmaṃ)평온함은 고요하고 평안한 상태를 말합니다. 어떤 일에 부딪쳐서도 고요와 평안을 유지하며 살아가는 것이 성인(ariya)의 삶입니다. 적확한 비유일지는 모르겠으나 이런 삶을 선가(禪家)에서는 평상심이 도(平常心是道), 또는 날마다 좋은 날(日日是好日)이라고 표현하기도 …
이 학종 | 2021-05-21 08:13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㊳
37. 허물없는 깨끗한 마음(virajeṃ)을 유지하라온갖 일에 닥쳐서 마음이 동요하지 않고, 근심과 슬픔이 일어나지 않으며, 허물이 없는 깨끗한 마음을 유지할 수 있는 것은 열반(Nibbāna)을 실현한 성인(ariya)들만이 누릴 수 있는 최고의 경지입니다. 그런데 열반은 궁극의 경지인 만큼 설명하기가 매우 어…
이 학종 | 2021-05-14 07:54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㊲
36. 근심과 슬픔 없는 마음을 유지하라(Asokaṃ) 오모두가 그렇다는 것은 아니지만, 귀촌 한 사람들 대다수는 통과의례처럼 한동안 슬럼프를 겪습니다. 막 귀촌을 했을 때에야 집들이 등을 구실 삼아 찾아오는 사람도 있고, 호기심을 갖고 이것저것 물어오는 지인들이 있어 그럭저럭 지나갈 수 있지만, 일 년쯤 지나게…
이 학종 | 2021-05-07 06:18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㊱
35. 세상일에 부딪쳐도 마음이 흔들리지 말라.지금까지 부처님께서 천신과 인간계의 중생을 향한 한없는 연민으로 설해주신, 최상의 행복으로 이끄는 34가지의 지침들, 그러니까 열반을 증득하기 위한 가르침들을 하나하나 살펴보았습니다. 지나온 여정을 돌이켜보면 모두가 열반을 향해 가는 소중한 과정들이었지요. 열반…
이 학종 | 2021-04-30 06:42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㉟
34. 열반을 실현하라(The realisation of Nibbāna)봄이 깊어지면서 복숭아꽃도 거의 다 졌습니다. 꽃이 사라진 매화나무엔 새순이 대신 자리를 채웠습니다. 매화꽃과 복숭아꽃에서 노닐던 꿀벌들은 도처에 피어난 민들레꽃과 찔레꽃, 이름 모를 수많은 들꽃으로 자리를 옮겼습니다. 이리저리 오가는 꿀벌을 바라…
이 학종 | 2021-04-23 08:41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㉞
33. 거룩한 진리(사성제)에 눈 뜨라(ariya saccâ na dassanaṃ)종교가 환영받지 못하는 시대를 살고 있습니다. 코로나19를 막아내고자 하는 노력에 기독교계가 최대 걸림돌로 자리매김하고 있고, 승려가 절에 불을 지르는 등의 볼썽사나운 일들로 인해 불교계에 대한 사회 일반의 눈총이 전에 없이 따갑습니…
이 학종 | 2021-04-16 08:13
이학종의 ‘망갈라숫타(행복경)’ 이야기 ㉝
32. 청정범행을 실천하라(brahmacariyā)집 앞 매화꽃들이 다 지고 뒤뜰 복숭아꽃이 한창입니다. 향기에는 차이가 있지만 저마다 아름다움과 매력을 뿜어내고 있습니다. 시차를 두고 피고 지는 봄꽃의 향연을 즐기노라면 시나브로 봄이 무르익습니다. 며칠 전까지는 매화 향기에 취해 살았습니다. 아침에 일어나 …
이 학종 | 2021-04-09 06:43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㉜
31. 열심히 정진하라(tapo)살다 보면 ‘정신 줄’을 놓치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자신이 무슨 행동을 하고 있는지 자각하지 못한 채 ‘멍 때리고’ 사는 것입니다. 예컨대 피어난 꽃을 보고 그 아름다움에 취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몽롱한 상태가 되거나, 아름다운 이성(異性)을 발견하고 욕정을 일으켜 이성(理性)을 잃는 …
이 학종 | 2021-04-02 07:01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㉛
30. 때때로 담마에 대해 토론하라(Kālena dhamma sākacchā)적당한 시기에 주기적으로 선지식을 만나 법문을 듣고, 법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것은 열반이라는 최고의 행복을 성취하는데 아주 중요한 과정입니다. 어쩌면 지금까지 <망갈라숫따(행복경)>에서 부처님이 제시한…
이 학종 | 2021-03-26 07:36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㉚
29. 선지식을 친견하라(samanānañ ca dassanaṃ)시끄럽고 복잡다단한 세상을 살아가다 보면 정신을 가다듬고 살아가기가 쉽지 않습니다. 세상이 요지경 속일수록 산골에 살며 주변에서 갖가지 풀꽃들이 하루가 다르게 돋아나는 모습을 보며 사는 게 얼마나 다행인지 모르겠습니다. 꼭 챙겨야 하는…
이 학종 | 2021-03-19 06:35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㉙
28. 수순(隨順)하라(sovacassatā).현묘재 뜰 앞에 심어놓은 다섯 그루의 매화나무가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습니다. 꽃망울 맺은 지 여러 날이 지나도록 터질 듯 터질 듯 터지지 않아 애간장을 태우더니, 드디어 백매(白梅)부터 꽃을 피우기 시작했습니다. 이에 질세라 홍매(紅梅)와 청매(靑梅)도 하루 간격으…
d이 학종 | 2021-03-12 07:40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㉘
27. 인내할 줄 알라(Khanti)살다 보면 참고 견뎌야 할 일이 참 많습니다. 세상이 내 마음대로 돌아갈 리 없으니 당연한 일입니다. 불교에서는 우리가 살고 있는 현실 세계를 사바세계라고 부릅니다. 사바의 원어가 사하(sah)인데, 여기에는 참다, 견디다, 버티어 나가다 등의 의미가 담겨 있습니다. 그래서 사바는 인토(忍…
이 학종 | 2021-03-04 13:35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㉗
26. 적절한 때에 법문을 들어라(Kālena dhammasavaṇaṃ)세계 최고 수준의 프로 축구 리그로 평가받는 프리미어 리그에서 주목받는 공격수 콤비로 활약 중인 토트넘 핫스퍼 팀의 ‘손-케 라인’의 주가가 천정부지로 높아지고 있습니다. 손흥민과 케인의 절묘한 콤비네이션 플레이가 골(Goal)과 어시스…
이 학종 | 2021-02-26 07:47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㉖
25. 감사할 줄 알라(kataññutā, 知恩)오래전 한 강연에서 들은 이야기입니다.어느 추운 겨울밤에 한 수행자가 유행을 하고 있었습니다. 너무 춥고 배도 고픈 데다가 눈을 붙일 곳도 없어서 집집마다 문을 두드리며 하룻밤 머물게 해달라고 간청했습니다. 그러나 어느 누구도 간청을 들어주지…
이 학종 | 2021-02-19 08:42
 
 1  2  3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한국사경연구회, 『제17회 한국사경연구회원전』 개최
‘고려문화예술의 금자탑, 전통사경’ 주제로11. 30(수) ~ 12. 6(화)까지. 갤러리 라메르 2층 4관에서.박 경빈. 대방광불화엄경 보현행원품 변상도 / 감지 금니 / 50×28cm한국사경연구회원들의 정성이 담긴 이 사경...
원한대신 향기를 뿜어주는 ‘나무 보살’
(사진=인터넷. 아마존)불자들이 가장 친숙한 나무는 어떤 나무일까? 보리수도 사라수도 아닌, 아마도 전단향나무가 아닐까? 불자라면, 전단향나무로 만든 108염주나 손목에 차는 단주가 없는 경우는 그리 많지 않을 ...
『제13회 생명나눔 자선음악회』 성료
생명나눔실천본부(이사장 일면 대종사)는 11월 19일, 건국대학교 새천년관 대공연장에서 난치병, 장기이식대기자를 돕기 위한 ‘제13회 생명나눔 자선음악회’를 개최했다.이날 음악회에는 생명나눔실천본부 이사장 ...
불교인권위원회 창립 32주년, 불교인권상 수상식 개최
불교인권위원회, 창립 32주년 기념행사와 『제 28회 불교인권상』 시상식 후 기념 촬영.불교인권위원회는 불기2566(2022)년 11월 20일 창립 32주년 기념행사와 『제 28회 불교인권상』 시상식을 서울 조계사에서 진...
蓮이를 위하여4
蓮이를 위하여4한보경.그녀는 4개나 되는 이름을 달고 다녔다. 일본 경찰을 피하기 위해서였다. 해방되기 전부터 그녀는 남로당원 이었다. 남로당원에 대한 일제 검거가 실시되던 시절. 신의주역 부근에서 지하 비밀...
                                   
mediabuddha.net(c) mediabuddha News and Media Limited 2008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4173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아-00650
발행일 : 2008년 4월 1일 / 발행소 : 02826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5길 12-9 / 발행인·편집 : 신광수(법타스님)
사무실 : 02832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13길 33 복전빌딩 201호
전화번호 : 02)739-5557 / 팩스 : 02)739-5570 / 이메일 : bind120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