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수행 · 신행 수행
무엇을 연하여 늙음과 죽음이 있는가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7.1.2 비사시경(毘婆尸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비바시 부처님께서 아직 바른 깨달음을 이루기 전에 혼자 어느 고요한 …
다 배운 이의 세 가지 명(明)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6.9.3 삼명경(三明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그때 어떤 바라문은 가서 문안드린 뒤에 물러나 한쪽에 앉아 이렇게 말씀하였다.“이것이 바라문의 세 가지 명(三明)…
부처님 출가·열반 주간, 선명상 7인의 특별법문
조계사 정초 7일기도 입재법회 특별법문대한불교조계종(총무원장 진우 스님)은 불기2568(2024)년 출가재일과 열반재일을 맞아 두 불교명절을 잇는 3월 17일(일)부터 24일(일)까지 8일간을 특별정진주간으로 정하고 오전 10시 30분부터 12시까지 (출가·열반재일 특별기도 : 오전 9시 30분 ~ 10시 30분) 대한불교조계종 총본…
다 배운 이의 세 가지 명(明)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6.9.2 무학삼명경(無學三明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다 배운 이의 세 가지 명(明)이 있다. 무엇이 셋인가. 다 배운 이의…
미국 영화 선사, 올봄 한국서 대중과 함께 수행
미국을 중심으로 위앙종의 가르침을 전 세계로 전하고 있는 영화 선사는 오는 3월 28일부터 20일간 방한 일정에 들어간다. 한국 수행자들과 인연이 깊은 영화 선사는 2018년 첫 방한을 시작으로, 지금은 봄, 가을마다 한국에서 그를 따르는 출재가자 수행자들을 지도하고 있다.영화 선사는 △서울 전국비구니회관 3층 만불…
태고총림 방장 지암스님 동안거 해제법문
태고총림 선암사 방장 지암 스님이 계묘년 동안거 해제법문을 내리고, “안거를 성만한 선원 수좌 스님들에게 늘 본분사를 잊지 말고 수행정진 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올해는 선원장 보안 스님, 입승 원우 스님을 비롯해 5분이 선방에서 3개월 안거수행을 마쳤다. 태고총림 방장 지암스님 동안거 해제법문세월은 행운…
어떤 것을 쉼 없는 정진이라고 합니까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6.8.19 적멸경(寂滅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그때 사리풋타 존자와 마하목갈리나 존자와 아난 존자는 라자가하성의 칼란다카 대나무 동산에서 한 방에 머물고 있…
어떤 것을 거룩한 침묵이라고 하는가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6.8.18 성묵연경(聖黙然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라자가하성 칼란다카 대나무 동산에 계셨다.그때 마하목갈라나 존자는 라자가하의 길자쿠타산에 있었다. 그때 말하목갈라나 존자가 비구들에게 말하였…
제주 원명선원, 미국 위앙종 영화선사 초청 3일 선칠 주최
(재)대한불교조계종 참선재단(이사장 금강 스님)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미국 위앙종을 이끌고 있는 영화 스님을 초청하여 선칠을 개최한다. 이번 선칠은 참선재단 도량인 제주 원명선원(선원장 혜오 스님)에서 불기2568(2024)년 4월 5일부터 7일까지 열리며, 한국만이 아닌 미국, 중국, 스페인, 대만 등 세계각지에서 출재…
직장인들을 위해 열리는 선명상 무료 수업
3월부터 2개월간 지유명차 서초점에서 매주 수요일 저녁 7시미국 위앙종 도량인 보라선원은 지유명차 서초점(명달로 8길 17 1층)에서 선착순 10명을 대상으로 3월 6일(수)부터 매주 수요일 저녁 7시부터 “차와 선명상” 수업을 시작한다. “차와 선명상”의 수업료는 전액 무료이며, 참여자는 수업 전 보이차와 우롱차를 …
선정을 닦아 얻은 신통의 경계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6.8.17 고수경(枯樹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라자가하성 칼란다카 대나무 동산에 계셨다.그때 사라풋타 존자는 깃자쿠타산에 있었다. 그는 이른 아침에 가사를 입고 발우를 가지고 깃자쿠타산에서 내려와 라…
서주 스님, "온라인 선(禪)명상 교실" 개최
종교나 개인적인 믿음에 상관없이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배우고 실천하면 끊임없는 발전을 가능케 한다서주 스님의 "온라인 선(禪)명상 교실"이 불기 2568(2024)년 3월 15일부터 매주 금요일 정오 오후 12시 (미국시간 3/14 매주 목, 저녁 8시)에 개최된다.이번 선명상 수업은 한국 조계종으로 출가한 한국의 비구니 서주…
대한불교약사회 ‘불교공부’ 비대면 회원 모집
차례대로 바른 길로진정한 삶의 가치를 찾는 여행대한불교약사회는 지난 38년 동안의 공부와 정진의 공덕을 여러 불자약사님들과 나누고자 약사님들과 가족 지인 분들을 비대면 회원으로 모집하고 있다.매주 넷째 주 일요일 오전 10시 ZOO을 이용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는 ‘불교공부’의 수준별 주요 공부 내용은 …
지(止)와 관(觀)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6.8.15 동법경(同法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코삼비국 고시타 동산에 계셨다.그때 아난 존자는 상좌(上座)들이 있는 곳으로 갔다. 아난 존자는 상좌에게 가서 공손하게 인사하고 물러나 한쪽에 앉아 상좌들에…
'우리함께 화요저녁 선(禪)명상' 무료 개최
지도: 현안스님, 현보스님누구나 참여가능 / 수업료 전액 무료미국 위앙종 도량인 보라선원은 오는 2월 6일(화)부터 바쁜 도심 속 직장인, 주부, 사업가, 학생들을 위해서 무료로 선 명상 교실을 연다. 이 수업은 종교, 인종, 나이, 직업, 명상 숙련도에 상관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 선 명상반은 매주 화요일에 열…
 1  2  3  4  5  6  7  8  9  10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한결같고 연민할 줄 아는 사람”
(ⓒ장명확)도움을 주고즐거우나 괴로우나 한결같으며유익한 것을 가르쳐주고연민할 줄 아는 친구.이렇게 네 친구가 있다고현자라면 그 가치를 알고서어머니가 친자식을 대하듯성실하게 섬겨야 하네.세상에 거리낌 없...
칼끝에서 피어오른 관음보살의 미소
명화 박명옥 작가 ‘명인 청구전’기룡관음화려하지만 경박하지 않다. 진중하지만 무거운 것도 아닌 그 경계에 너무 잘 서 있다. 칼로 오려낸 종이의 편린들이 쌓여 ‘기룡관음’이 입체로 솟아 올라오고, 일출의 태...
생명나눔실천본부 ‘초복특식지원행사 건강하계(鷄)
대한불교조계종 불암사와 생명나눔실천본부 공동 창립 30주년 기념생명나눔실천본부(이사장 일면 스님)는 불기2568(2024)년 7월 15일, 경기도 의정부시에 위치한 송산노인종합복지관(관장 법륜 스님)에서 대한불교조...
통일신라를 위한 대승적 결단 영창부인(永昌夫人) 김
통일신라를 위한 대승적 결단 영창부인(永昌夫人) 김보희노래하는 삼국유사 12 정진원(튀르키예 국립 에르지예스대학교 한국학과)아해 시절의 보희寶姬지난 이야기에 김유신의 둘째 여동생이자 태종무열...
“친한 척하는 네 가지 원수
(ⓒ장명확)세상을 살면서 많은 사람들과의 관계가 맺어진다.부모 형제로 태어나게 되는 것은이생에서는 어쩔 수 없다.내가 어쩔 수 없는 것이기에내 마음에 들든 마음에 들지 않든 참고 견디며 관계를 유지하며 살아...
                                   
mediabuddha.net(c) mediabuddha News and Media Limited 2008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4173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아-00650
인터넷 신문 일자 : 2008년 8월 27일 / 발행일 : 2008년 4월 1일 / 발행소 : 02826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5길 12-9 / 발행인·편집 : 신광수(법타스님)
사무실 : 02832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13길 33 복전빌딩 201호
전화번호 : 02)739-5557 / 팩스 : 02)739-5570 / 이메일 : bind120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