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종합 전체기사
대원상 대상 정련스님, 금강경독송회
제12회 대원상 포교대상 출가부문 대상에 정련스님이, 재가부문(단체) 대상에 금강경독송회가 각각 선정됐다. 재단법인 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김규칠)에서는 2014년 11월 11일(화)과 12일(수), 제12회 대원상 심사위원회의를 개최, 수상자 선정을 마무리했다. 포교대상 출가 부문 대상 수상자인 정련스님은 사회복…
‘다종교 평화와 공감’ 차문화 축제 열린다
부산종교인평화회의(BCRP, 대표회장 무원 스님)가 세계화시대를 맞아 종교인들 간의 평화와 화합을 도모하고 이웃종교를 이해함으로써 하나가 되는 길로 나아가는 일환으로 각 종교가 갖고 있는 특색 있는 차문화를 나누는 ‘다종교 평화와 공감’ 차문화 축제를 연다. 이 축제는 부산종교인평화회의가 주최하고 삼광사 …
15일, 달라이라마 방한성사 염원 광주 선포식
달라이라마(사진) 성하의 방한 성사를 염원하는 광주 불자들이 광주 남초등학교 체육관에서 한자리에 모여 11월 15일 오전 10시 달라이라마 방한 광주선포식을 거행한다.광주불교연합회 (회장 연관 스님)와 대해노인복지관이 주최하고 달라이라마방한추진회(준비위원장 금강 스님)와 (사)자비명상이 후원하고 광주지역 신…
“신명을 버릴지언정 물러나지 않겠나이다”
진각종의 새로운 신자(진언행자) 324명이 보살십선계를 받고 새롭게 태어났다. 진각종은 11월 10일 탑주심인당(서울시 성북구 화랑로13길 17)과 11일 희락심인당(대구시 중구 명륜로12길 33-22)에 삼매야계단을 개설하고 진기 68(2014)년도 보살십선계 수계관정불사를 봉행했다. 보살십선계 수계관정불사는 진각종에 입…
동경장학회, 동국대 경주캠퍼스에 2억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총장 이계영) 동경장학회(이사장 문선배)가 지난 11일 오후 3시 교내 총장실에서 장학기금 2억 원을 전달했다. 동경장학회는 동국대 경주캠퍼스의 후학 양성과 발전에 뜻이 깊은 동문과 기업인 등 70여명이 동국대 경주캠퍼스의 인재 양성과 경영학부, 경영대학원의 발전을 위해 지난 4월 뜻을 모아 …
삼화도량 “총체적 부정선거 재발방지 입법 전개”
조계종 종책모임 삼화도량(회장 영담 스님)이 16대 중앙종회 의원들이 의정활동을 개시한 제200회 중앙종회 정기회 개원 직후 부정선거 재발방지 입법활동을 전개하겠다고 선언했다. 삼화도량은 11월 11일 임시의장의 중도 퇴장이라는 초유의 사태를 맞은 직후 ‘16대 중앙종회 개원에 임하여’ 제하의 성명서를 발표했…
“송석환 동국대 총동창회장 직무정지” 판결
“본안판결 확정시까지 채무자(송석환)의 동국대 총동창회 회장으로서의 직무를 정지한다.” 서울중앙지법 민사 제50부(부장판사 조영철)는 11월 11일 박 회장 측이 낸 직무정지 가처분 신청을 받아들여 원고(박종윤) 일부 승소 판결을 했다. 이에 따라 송석환 회장은 본안판결 확정시까지 동국대 총동창회장 직무가 정지…
조계종 교육원장 현응스님 재임
조계종 교육원장에 현응 스님(사진)이 재임한다. 조계종 중앙종회(의장 성문 스님)는 11일 오후 3시 제200회 중앙종회 정기회를 속개하고 교육원장 선출의 건을 다뤘다. 현응 스님은 지난 11월 4일 임기가 만료됐으나 총무원장 자승 스님이 현응 스님의 연임을 추천했다. 인사심의특별위원회(위원장 정도 스님)의 …
영담스님 “도박, 폭행, 술판…불제자 도리 아니다”
11일 개원한 제16대 중앙종회 전반기 의장에 성문 스님이 선출됐다. 수석부의장은 자현 스님, 차석부의장은 오심 스님이 각각 맡았다. 조계종 중앙종회는 11일 오전 10시 30분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국제회의장에서 제200회 중앙종회 정기회를 개최했다. 중앙종회는 전반기 의장에 성문 스님(직능), 수석부의장에 …
조계종 제16대 중앙종회 개원
조계종 제16대 중앙종회가 개원했다. 조계종 중앙종회는 11월 11일 오전 10시 조계사 대웅전에서 개원식을 봉행했다. 80명의 중앙종회 의원들은 삼조 스님(신흥사)의 대표 의원선서로 의정활동에 돌입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 스님은 개원사를 통해 “94년의 관점을 넘어서 종단 운영을 고민해야 한다”고 …
운주산성 지킴이 청소년 수호단 결성
내 고장 문화유산 지킴이 활동을 통한 지역사랑과 특정 문화재의 청소년 수호단 결성을 통해 지속적인 보호활동을 전개하려는 세종지역 청소년들의 문화재 지킴이 활동이 지난 10월25일(토) 세종시 기념물 1호인 운주산성 일원에서 열렸다. 자발적으로 참여한 세종지역 초·중·고등학교 청소년 250여명은 문화재 지킴이 …
선학원 이사 송운스님 등 멸빈 징계 회부
조계종의 선학원 징계가 계속되고 있다. 조계종 총무원 호법부(부장 세영 스님)는 초심호계원에 선학원 이사 송운·정덕 스님과 감사 한북 스님에 대한 멸빈 징계를 요청했다. 정관개정을 주도한 혐의와 지역별 분원장 회의를 통해 탈종을 종용하는 등 종단의 법통을 문란케 했다는 혐의다. 정혜사 재산관리인으로 …
쌍용차 정리해고 2,000일 맞아 2,000배 기도
조계종 노동위원회(위원장 혜용 스님)가 쌍용자동차 노동자 정리해고 2,000일을 맞아 대법원 해고 무효 판결을 촉구하는 2,000배 기도를 봉행한다. 기도는 11월 11일 오후 2시 서울 서초동 대법원 청사 앞에서 펼쳐진다.이 날은 2009년 5월 21일 쌍용자동차 사측이 노동자 2646명에 대한 정리해고를 통보한 후 파업에 나선…
참여불교재가연대, 열린비구니 지지 논평
참여불교재가연대(상임대표 이수덕)가 열린비구니모임 지지를 선언했다. 참여불교재가연대는 11월 8일 논평을 통해 “‘열린비구니모임’의 전국비구니회 임시총회 소집요구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우리는 대중의 의사를 묵살하고 운영위원회로 총회를 대신하려 하는 등 비구니 스님들 위에 군림하려 하는 전…
삼화도량 “직선제·교구자치 실현에 진력”
조계종 종책모임 삼화도량(회장 영담 스님)이 지난 11월 5일 중국 옌지 대우호텔 2층 세미나룸에서 워크숍을 갖고 회장단을 인선했다. 삼화도량은 회장에 영담 스님, 부회장 정산 스님, 종책위원장 장명 스님, 대변인 현민 스님, 삼화연구소장 화림 스님)을 만장일치로 결정했다. 또 16대 중앙종회에서 총무원장 직…
   251  252  253  254  255  256  257  258  259  260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잠자는 자들은 깨어나라”
진전사지 삼층석탑(사진=미디어붓다)깨어있는 자들은 들어라.잠자는 자들은 깨어나라.잠자는 것보다 깨어있음이 수승하다.깨어있는 이에게 두려움은 없다.깨어서,새김을 확립하고올바로 알아차리고집중에 들고기쁨을...
소설 금강경11
공덕은 공덕이 아니다 (삽화 정윤경) 절벽 너머 라자가하(왕사성) 거리는 뜨거웠지만 칠엽굴 안은 청량했다. 구도자들에게 청량한 곳은 이상적인 수행처였다. 그래서인지 장로들은...
대한불교진흥원, 월간『불교문화』2024년 6월호 발간
재단법인 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이한구)은 불교의 교리와 문화를 보다 쉽고 바르게 알리기 위해 발행하는 불교계 대표 대중 문화지인 월간『불교문화』2024년 6월호(통권 제286호)를 발간했다.일본 나라(奈良) 시에...
스마트폰으로 광화문 일대 박물관과 미술관 정보 한
국가유산청 국립고궁박물관(관장 정용재)은 대한민국역사박물관(관장 한수) 등 광화문 주변에 위치한 국공립 문화기관 8곳과 손잡고 내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통합 디지털 홍보물(리플릿)을 제작하여 배포한다. *...
제2회 태건불화원 국가유산수리기능자 수료전
국가의 가치와 과거에서 현재, 그리고 미래로 연결되는 유산을 이어가고자 하는 예비 수리기능인들의 7개월 대장정이 끝을 맺게 되었다.태건불화원(대표 태건 임재희)은 불기 2568(2024)년 5월 26일부터 6월 8일(토)...
                                   
mediabuddha.net(c) mediabuddha News and Media Limited 2008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4173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아-00650
인터넷 신문 일자 : 2008년 8월 27일 / 발행일 : 2008년 4월 1일 / 발행소 : 02826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5길 12-9 / 발행인·편집 : 신광수(법타스님)
사무실 : 02832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13길 33 복전빌딩 201호
전화번호 : 02)739-5557 / 팩스 : 02)739-5570 / 이메일 : bind120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