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문화ㆍ예술 문화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파도가 시체 밀어내듯!
이른 아침부터 고구마 수확에 나섰다. 올해는 밭 가장 아래쪽에 조금만 심어 수확량이 많지 않다. 감자와 달리 고구마는 너무 크면 외려 푸대접을 받는 터라 촘촘히 파종했지만 내다 팔 것이 아니니 크면 어떻고 작...
전국선원수자회, 『“선禪, 세상을 품다” 제3회 간화
제3회 간화선 대법회 포스터 대한불교조계종 전국선원수좌회(공동대표, 현묵스님, 의정스님)는 조계종부산연합회(회장 심산)와 함께 오는 26일(금)부터 30일(화)까지 5일간 매일 오후2시부터 부산 홍법사에...
백두산 천지(天池)의 신성성의 기원에 관한 단상
「19세기말에서 20세기초 극적인 변화를 겪었던 시대상황을 고려해보면 이 시기에 하늘에 제사를 올릴 수 있는 신성한 공간과 극적인 장면의 연출은 우리 민족의 존립의 근거로서 절박했을 것이다. 그것은 권...
현장스님의 불교 속의 역사기행. 죽음의 신, 야마 탕
죽음의 신 야마를 그린 탕카 죽음의 신 야마를 그린 탕카이다.야마(염라대왕)는 죽음의 신 역할과 함께 티벳불교 8대 호법신이기도 하다. 오른쪽에는 야마의 여동생인 야미가 함께 있고 시체와 황소를 밟...
법정스님 향기로운 공감언어 18
일러스트 정윤경 잘 산다는 것은? 여는 말 엊그제 안사람이 운영하는 도자기 공방을 들렀다.실습은 기초반과 중급반으로 12명씩 나뉘어 진행하는데나는 이름만 교장이라 불리며 대청소는 내 몫이 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