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학술ㆍ문화재 학술
‘불교고전어 및 고전문헌’ 콜로키움 열린다
금강대 불교문화연구소는 7월 22일(수)부터 9월 9일(수)까지 5차례에 걸쳐 금강대 본관 3층 국제회의실에서 인문한국 프로젝트 사업 “불교고전어, 고전문헌의 연구를 통해 본 문화의 형성과 변용 및 수용과정의 연구”의 일환으로 콜로키움 시리즈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콜로키움은 프로젝트 마지막 3단계를 맞이하…
한국종교연합, 21일 수운회관서 제77차 평화포럼
한국종교연합(상임대표 박남수, 천도교 교령)이 주최하는 ‘2015 제77차 평화포럼’이 7월 21일 오후5시 종로구 경운동 천도교 수운회관 907호에서 열린다. 상지영서대 최용춘 교수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날 포럼에서 충북대 윤리교육과 김용환 교수는 ‘생명살림과 생명나눔의 상관연동’을, 쑥고개성당 김홍진 주…
그리스 회의주의와 공(空), 이렇게 닮다니!
피론(Pyrrhon)은 아리스토텔레스에 의해 그리스 철학이 화려한 꽃을 피우던 시기의 인물이다. 아리스토텔레스는 잘 알려진 것처럼 로마제국의 건설자 알렉산더 대왕의 스승으로서, 헬레니즘의 철학적 기반을 확립한 철학자이다. 반면 피론은 알렉산더의 인도원정에 동행하여 인도의 자이니즘과 불교를 직접 접하고 귀국하여…
“지성의 흐름 회복 없이 불교미래 없다”
폭염도 물렀거라, 강남 들썩이게 한 청량한 불교철학 바람 “이제 오늘 우리는 불교를 어떻게 이해해야 할 것인가? 불타의 깨달음, 즉 법성(法性)을 어떻게 구성해야 할 것인가? 오늘의 시대와 현실을 어떻게 인식해야 할 것인가? 과연 오늘의 불교도들에게 그러한 지각판단의 능력(智慧)이 있는가? 불교도들에게 부처…
‘한국불교학’ 제75집 원고 모집
(사)한국불교학회(회장 권탄준)는 한국연구재단 등재학술지 〈한국불교학〉75집(9월 30일 발간 예정)에 게재할 원고를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불교교학ㆍ불교사학ㆍ불교응용 등 3개 분과로, 분량은 200자 원고지 기분 150매를 초과하지 않아야 한다. 논문은 한글 요약, 주제어(5개 이내), 본문, 참고문헌, 영문요약, 영…
故 김상현 교수 추모 국제석학 초청 강연회
김상현교수추모위원회(회장 정병조, 이하 추모위)는 7월 28일 오후 1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국제회의장에서 금강대 불교문화연구소와 동국대 사학과와 함께 ‘의상과 만해의 화엄학’을 주제로 故김상현 교수 추모 국제석학 초청 강연회를 개최한다. 추모위는 2013년 2월 동국대 사학과에서 정년퇴임하고, 그 해 7월 …
열린논단 7월 주제 ‘DNA와 아뢰야식’
계간 <불교평론>과 경희대 비폭력연구소가 주관하는 열린논단 7월모임 주제는 ‘DNA와 아뢰야식’이다. 16일 오후 6시 30분 강남구 신사동 <불교평론> 세미나실에서 열린다. 발제는 서울대 수의학과 우희종 교수가 맡았다. 다음은 7월모임 안내 서신이다. 생명체가 보여주는 생명…
철학계 고수들, ‘불교를 철학하기’ 총출동
인문학 기획강좌 ‘21세기 불교를 철학하기’ 강사진. 박찬국 이석재 권오민 김성철 박창환씨(첫째줄 왼쪽부터), 김호성 김재권 권순홍 강신환 김진씨(둘째줄 왼쪽부터), 김희헌 나종석 박인성 배경아 안환기씨(셋째줄 왼쪽부터),염승준 우희종 윤희조 허남결 허우성씨(넷째줄 왼쪽부터), 황설중씨. 지성불교, 불교…
“감로탱의 ‘대아귀’는 비증보살의 화현”
아귀(餓鬼)는 배의 크기가 산과 같고 목구멍은 바늘구멍만해 음식을 만난다 하더라도 받아들이지 못하는 존재라고 일컬어진다. 아귀에 대한 이야기는 목련경에 목건련 존자의 어머니가 아귀의 모습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대 목건련이 도안으로 세간을 관찰하니 그의 어머니는 죽어서 아귀로 태어나 음식…
금강대 불문연 주관 기신론 주제 ‘국제불교학술대회’ 성료
금강대(총장 한광수) 불교문화연구소가 지난 6월 19일(금)과 20일(토) 양일간 부여 백제역사문화관에서 개최한 ‘동아시아 불교에서 대승기신론관’ 주제 제4회 국제불교학술대회가 성료됐다. 한국의 금강대 불교문화연구소 HK사업단, 일본의 도요(東洋)대, 중국의 런민(人民)대가 공동 주최한 이번 행사는 올해로 4회…
“불교는 ‘시민보살’ 양성하는 학교 역할 해야”
6월 27일 열린 제5회 종교포럼에서 화쟁아카데미 대표 조성택 교수가 발제를 하고 있다. “보살의 정치적 각성, 이것이 바로 수연불변(隨緣不變)하는 불교적 정신의 현대적 실천이요, 수처작주(隨處作主)하는 불교적 삶의 방식이다. ‘시민보살’에는 출가와 재가의 구별이 없다. 불교는 ‘시민보살’을 양성하는 …
신규탁 교수, 7~8월 여름방학 선학 특강
신규탁 연세대 철학과 교수(한국선학회장, 한국정토학회장)가 7월 10일부터 8월 28일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연세대 문과대학 외솔관 627호에서 공개시민강좌 ‘2015년 여름 방학 선학 특강’을 연다. <고존숙어록(古尊宿語錄)>을 교재로 강독하는 이번 강좌의 수강희망자는 신규탁 교수에게 문자(010-7…
고려시대 정치권력과 불교 검토
대한불교조계종 불교사회연구소(소장 법안 스님)는 7월 2일 오후 2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에서 ‘고려시대의 불교와 국가 1 - 고려시대의 정치권력과 불교’란 주제로 2015년도 1차 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 불교사회연구소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고려시대의 국가와 왕실, 무인정권 등이 불교계를 우대하는 …
초의 제다법이 구증구포라니, 동다송 부정하나?
다성(茶聖) 불리는 초의(1786~1866) 선사의 제다법이 ‘구증구포(九蒸九曝), 즉 아홉 번 쩌서 아홉 번 말리는’ 방식이었다는 주장이 최석환 월간 <차의 세계> 발행인에 의해 제기되면서 다계(茶界)에 논란이 일고 있다. 구증구포는 제다법에 해당되는 용어가 아니라 떡차(병차)를 만드는 방법이라거나…
’15 불교학연구회 화엄사서 여름 워크숍
불교학연구회(회장 최종남) 여름 워크숍이 구례 화엄사에서 7월 10일(금)~11일(토)에 개최된다. 불교학연구회는 매년 여름과 겨울 방학에 워크숍을 개최하여 회원들과 함께 사회의 이슈가 되는 주제를 토론의 장에서 논의하여 불교적 대안을 모색해왔다. 이번 워크숍에는 국립순천대학교 지리산권문화연구원 불교문화연구센…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말꼬리 붙잡고 늘어지지 말라”
(ⓒ장명확)분노로 가득 차 대화하네.화내고 오만하고고귀하지 못한 수단을 사용하며다른 사람에게서 잘못을 찾네.악담하고, 무례를 범하고혼란스럽고, 상대를 짓밟는 것을서로가 즐겨하니그것은 고귀하지 못한 것이...
백제의 사천왕은 어떤 모습일까?
호류지 금당이다.본존불 동서남북으로. 사천왕을 모셨다.백제 장인들의 솜씨로 조성된 사천왕상이다.일본. 호류지 금당에 1400년의 세월을 견디고 옛 모습 그대로 보존되고 있다.나무로 조각하고 채색을 했지만 오랜...
제2회 선불장 명상콘서트 “화엄, 사람이 꽃이다”
선불장 리더십 아카데미는 불기 2568(2024)년 6월 30일 일요일 오후 2시 한국불교역사 문화기념관(조계사 내)에서 제2회 선불장 명상콘서트를 개최한다.'현대인의 스트레스, 명상으로 다스리기'를 주제로 진행되는 ...
MBC 신규 예능 ‘강연자들’ 금강스님 출연
‘강연자들’ 대한민국 대표 아이콘 7인의 만남! ‘이것이 바로 어(語)벤져스’7월 12일 금요일 밤 9시 40분 첫 방송 확정!MBC 신규 예능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이하 ‘강연자들’)은 ‘얼굴이 곧 명함’인 대...
“전통사찰 농지보전부담금 100% 감면 기간 연장”
2024년 5월 28일 국무회의에서 「농지법 시행령」 일부개정2024년 5월 28일 국무회의에서 개정된 「농지법 시행령」에 따라 전통사찰에 대한 농지보전부담금 100% 감면이 2023년 1월 1일부터 2025월 12월 31까지 연...
                                   
mediabuddha.net(c) mediabuddha News and Media Limited 2008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4173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아-00650
인터넷 신문 일자 : 2008년 8월 27일 / 발행일 : 2008년 4월 1일 / 발행소 : 02826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5길 12-9 / 발행인·편집 : 신광수(법타스님)
사무실 : 02832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13길 33 복전빌딩 201호
전화번호 : 02)739-5557 / 팩스 : 02)739-5570 / 이메일 : bind120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