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수행 · 신행
어떻게 알고, 어떻게 보아야 법을 볼 수 있을까?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 ⓒ장명확 4.3.3. 인경(人經) 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그때 어떤 비구가 혼자 어느 고요한 곳에서 골똘히 생각하다가 이렇게 생각하였다.‘비구는 어떻게 알고, 어…
눈 밝은 사람이 등불을 들고 빈방을 관찰하는 것과 같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4.3.2 수성유경(手聲喩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어떤 비구는 혼자서 고요히 생각하였다. ‘어떤 것을 나라고 하는가. 나는 무엇을 하는가, 어떤 것이 나인가…
대불청, 국악 가수 권미희 홍보대사 위촉
(사진=대한불교청년회)대한불교청년회는 1월 10일(월) 오후 2시 전법회관 3층 회의실에서 청년불자 포교를 위해 권미희 국악가수를 홍보대사로 하는 위촉식을 진행했다.장정화 중앙회장은 “대불청의 역사가 100년이 되었으나 잘 모르시는 분들이 많다”며, “이번 홍보대사 위촉으로 불자 가수로 더욱 더 사랑 받고 있는 …
모는 법은 다 덧없고 유위의 마음을 연하여 생긴 것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4.3.1 이법경(二法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두 가지 인연이 있어서 식별(識)이 생긴다. 어떤 것을 둘이라 하는가.이른바…
불교환경연대, 재두루미 먹이주기 생태방생 진행
오금리 주민들과 인연 3년째 꾸준히 진행(사진=불교환경연대)불교환경연대(상임대표 법만)는 지난 12월 26일에 파주 오금리 DMZ 일대에서 ‘2022 재두루미 먹이주기 생태방생’을 진행했다.이날은 영하 16도까지 내려가 가장 추운날씨였지만 참가자 34명이 모여 두루미를 비롯한 겨울 철새들의 먹이로 벼씨 1톤을 뿌려주었…
마땅히 갖가지 계층을 잘 분별하여야 한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4.2.10 촉경(觸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갖가지 계층을 연하여 갖가지 부딪침이 생기고, 갖가지 부딪침을 연하여 갖가지…
인도 부다가야 분황사 대웅전 상량식 봉행
조계종 36대 집행부가 역점적으로 추진해 온 백만원력결집 불사의 핵심사업인 인도 부다가야 분황사 건립 사업이 코로나-19 판데믹 상황에서도 진행 중인 가운데 지난 12월 26일(일요일) 현지에서 대웅전 상량식을 봉행했다.총무원장 원행 스님을 대신해 총도감인 부다팔라(본원)스님의 상량문 대독과 인근 주요사찰 주지스…
어떤 것이 갖가지 계층인가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4.2.9. 촉경(觸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갖가지 계층을 연하여 갖가지 ‘부딪침(觸)’이 생기고, 갖가지 부딪침을 연하…
故 속헹 이주노동자 1주기 추모제
조계종 사노위, 12월 19일(일) 보신각 세계이주노동자의날 대회서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와 마하이주민지원단체협의회가 지난 2월7일 서울 법련사에서 봉행한 ‘故속헹 노동자 49재 및 캄보디아 이주노동자 천도재’ 포스터대한불교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위원장 지몽 스님)는 12월 19일(일) 오후 2시 보신각에서 故 속헹 이…
녹색사찰협약, 제4회 녹색사찰 대회
녹색사찰협약 : 대한불교관음종 낙산 묘각사, 대한불교조계종 한마음선원 본원(사진=불교환경연대)불교환경연대(상임대표 법만 스님)는 2018년 녹색사찰과 협약을 하여 사찰을 기반으로 불자들의 생활 속에서 부처님의 생명존중 사상을 실천하는 녹색불교운동을 전개하고 있다.이번 12월 18일 오전 11시에는 대한불교관음종…
마땅히 갖가지 모든 계층을 잘 분별하여야 한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4.2.6 계화합경(界和合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안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중생은 언제나 계층과 함께하고 계층과 화합한다. 이와 같이 ....훌륭한 …
BBS 불교방송 동지(冬至) 특별기도 정진
불기 2565년 12월13일~22일홍천 광운사 주지 청운스님, 동지 특별 법문12월 22일(수) BBS TV 09:00, BBS 라디오 11:00 방송BBS 불교방송은 불기 2565년 동지를 맞이해 13일부터 22일까지 열흘 간 동지(冬至) 특별기도 정진에 들어간다.이번 동지 특별기도 정진은 BBS와 참가자들이 함께 신축년 한 해의 참회와 감사 기도를 …
참여불교재가연대 올해의 재가불자상 수상자 발표
불광법회. 출가자 중심의 사찰운영의 한계 극복, 민주적 사찰운영의 새로운 계기 마련이금지 운영위원장. 지역단체를 자원활동으로 이끌며, 24년째 무료급식과 밑반찬 나눔 활동 전개2020 올해의 재가불자상을 수상한 조계종 민주노조(사진=참여불교재가연대)참여불교재가연대는 불광법회와 맑고향기롭게 광주전남 모임 이…
게으름과 어리석음을 떠나 정진으로 나아가리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 ⓒ장명확4.2.5 게경 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라자가하성 대나무 동산에 계셨다. 부처님께서 게송으로 말씀하시길, 인연이 모이므로 언제나 생하고인연이 흩어지면 남(生)은 곧 끊어지리. 마치 사람이 작…
2021 재두루미 먹이주기 생태방생 참가 모집
불교환경연대(상임대표 법만 스님)는 오는 12일 파주 오금리 DMZ에서 ‘2021 재두루미 먹이주기 생태방생’을 진행한다. 프로그램은 DMZ 생태연구소 김승호 소장의 안내로 재두루미 먹이주기와 생태탐방(탐조)하는 시간을 갖는다. 참가비는 3만원(교통비, 강사비, 점심 식대 포함 / 먹이 구입비 별도)이다. 신청 마감은 12…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정찬주의 마음챙김 행복17
어머니 같은 붉은 연꽃이여 정찬주(소설가)삽화 정윤경오늘은 어머니 생신날, 더불어 내일은 어버이날. 나의 어머니는 나와 띠동갑으로 올해 세수 96세이시다. 아내가 식당을 ...
“크고 싱싱하지만 가짜 줄기인 것처럼”
조국을 언제 떠났노.파초의 꿈은 가련하다.남국을 향한 불타는 향수너의 넋은 수녀보다도 더욱 외롭구나.소낙비를 그리는 너는 정열의 여인나는 샘물을 길어 네 발등에 붓는다.이제 밤이 차다.나는 또 너를 내 머리...
생명나눔실천본부, 부처님 오신 날 환자치료비 특별지
(사진=생명나눔실천본부 제공)생명나눔실천본부(이사장 일면 대종사)는 5월 27일, 남양주시 불암사에서 개최한 봉축법요식 중에 환자 치료비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이날 전달식은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전달하는 ...
홍지윤, ‘트롯 투표-리매치W' 또 한 번의 선한
‘트롯바비’ 가수 홍지윤이 지난 19일 종료된 “트롯투표-리매치W” 앱 시즌9 우승을 차지하며 홍지윤의 이름으로 160만 원을 소아암 어린이를 위해 기부하며 선한 영향력을 행사했다.아쉽게 2위를 차지한 ‘트롯 ...
버킷 리스트
[기회는 아직 남았습니다. 손자는 제게 종교가 무어냐고 묻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그런 날이 꼭 올 것 같습니다. 그날이 오면 저는 마음 놓고 하고 싶은 말을 마침내 할 겁니다. “네 마음대로 상상해!”라고. 마음...
                                   
mediabuddha.net(c) mediabuddha News and Media Limited 2008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4173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아-00650
발행일 : 2008년 4월 1일 / 발행소 : 02826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5길 12-9 / 발행인·편집 : 신광수(법타스님)
사무실 : 02832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13길 33 복전빌딩 201호
전화번호 : 02)739-5557 / 팩스 : 02)739-5570 / 이메일 : bind120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