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칼럼ㆍ기고 현장스님의 불교 속의 역사 여행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10. 테라와다 상가의 비구가 되다 미얀마 수행센터에서 사띠파타나 위빠사나 수행을 시작한지 열흘째. 오늘은 아마도 내 일생에서 아주 특별한 날로 기억될 것이다. 테라와다 교단에서 비구계를 받는 날이기 때문...
“바른 불교신행을 위한 지침서”
<정법천하를 기다리며> 홍사성 지음 집필용 컴퓨터가 놓인 내 책상 위에는 작은 책꽂이가 놓여 있다. 이 책꽂이에는 수시로 찾아 읽는 책들을 몇 권 꼽아놓았다. 헨리 데이비드 소로의 <월든>...
전주불교연합회, 봉축 기념 ‘전주특례시 지정 기원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전주불교연합회(공동대표 덕산 스님)는 4월29일 오후6시 전주 웨딩팰리스에서 불기2563년 부처님오신날 봉축 기념 ‘전주특례시 지정 기원 법회 및 사찰음식 만찬’을 열기로 했다. 현...
백 년 전 전쟁터에서 보낸 편지들을 읽으면서
[독일 국가사회주의 시기의 정치, 종교, 그리고 예술을 들여다볼수록 나치 정부는 종합적 오컬트 집단으로 보인다. 무자비하고 ‘신비적인’ 이 집단의 희생물 중 한 무리는, 전쟁이 끝나면 고향으로 돌아가 산천을 ...
법정스님 공감법어 44
일러스트 정윤경 따뜻한 가슴을 지녀야 청빈의 덕이 자란다-스님의 명동성당 특별강론2 청빈의 덕을 쌓으려면 따뜻한 가슴을 지녀야 합니다.우리 둘레에 편리한 물건은 한없이 쌓여 있습니다. 그것들을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