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칼럼ㆍ기고 법타 스님이 들려주는 금강산 전설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스님 바랑 속의 동화13
30리 밖에서 돌아온 다람쥐1-혜국 스님의 바랑 그림 정윤경 앞에서 혜국 스님은 일타스님의 제자라고 얘기했지요. 그러니 이번에는 일타 스님과 혜국 스님과의 관계에 대해서는 얘기하지 않기로 하겠습...
우봉규 연재소설 “백산(白山)의 연인”9
정신 나간 사람이 아니고는 여기까지 올 사람이 없었다. 제아무리 산을 날고 기는 사람이라고 해도 이 눈보라 저녁을 헤치고 올라올 수 있는 사람은 없었다. 그는 눈을 감았다가 떴다. 그런데도 틀림없이 사람이었다...
이학종의 ‘망갈라숫따(행복경)’ 이야기 ①
ⓒ 장명확 <연재를 시작하며> 행복은 모든 생명체들의 공통된 바람입니다. 그래서 누구랄 것 없이 행복해지기 위해 공부하고, 경쟁하며, 갖가지 노력을 기울입니다. 그런데 주위에서 행복한 이를 찾...
최초로 여자도 사문이 되는 것을 허락하시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 ⓒ장명확 9. 고타미가 와서 비구니가 된 품 부처님께서 카필라국 사캬족의 정사에서 유행하실 때, 천이백...
이학종의 ‘불전으로 읽는’ 붓다 일대기 ㊸
“시간이 없다, 어서 물어라” 붓다는 주변에 있던 모든 비구들을 불러 모았다. 자신을 따라 마지막 여정을 함께한 제자들에게 마지막 당부를 하기 위해서였다. 모여든 비구들의 표정에는 비장함과 슬픔, 두려움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