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칼럼ㆍ기고 최승천 기자의 현장 속으로
“복지=포교…행복과 보람의 미소 저절로”
옥수종합사회복지관장 상덕 스님이 복지관 내 연꽃어린이집에서 어린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90년대 중반이 되자 정수암 내에서의 각종 법회는 물론 경찰서, 구청, 교도소 등의 외부법회도 어느 정도 성공적으로 자리를 잡았다. 이때 상덕 스님은 잠시 이웃종교에 관심을 두게 됐다. 200년의 짧은 역사…
어린이법회 출신이 중·고·대·청년 법회로
30년 넘게 현장포교를 해온 상덕 스님. 세월을 돌아볼 때면 ‘자부심과 보람’이라는 선물을 스스로에게 주면서 미소 짓게 된다고 말했다. 누군가 미소 짓고 있는 모습은 보는 이의 마음까지 환하게 밝혀준다. 성공한 사람들의 대표적인 사진은 대부분 웃는 장면이다. 사람들은 그것을 마음의 여유와 자신감을 드…
“어린이 법회는 미래불자 씨 뿌리는 일”
울산 정토사 주지 덕진 스님이 경내 지장전 앞에서 사찰 창건 초기당시를 회고하고 있다. “불교는 우리에게 참 삶을 살고 완전한 행복과 평화를 위해 지식도, 재물도, 건강도 잘 다스리는 지혜를 증득하도록 가르칩니다. 사람이 살아가는데 가장 중요한 이런 지혜와 자비행을 어릴 때부터 배우고 익혀서 평생토록 …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칠보사, 『석주당 정일 대종사 열반13주기 추모 다례
근현대 한국불교 3대 숙업이었던 역경, 도제양성, 포교 분야에서 큰 족적을 남긴 시대의 큰스승 석주스님     칠보사는 오는 11월 20일(월) 오전 10시에『석주당 정일 대종사의 열반13주기 추모 다
정복사 묘비들의 행방
  [ 묘비들을 하나하나 사진으로 찍고, 공책에 평면도를 그려서 묘비의 위치와 이름을 적어 넣었다. 한여름 북경의 뙤약볕 아래서 팥죽 같은 땀을 흘리자니 꼭 이래야 하나 싶었지만 어쩔 수 없었다. 문헌을
포항 지진 피해지역 “조계종긴급구호단 선발대 파견
주민들의 어려움을 최소화하고 불교의 자비정신을 전하는 구호활동을 펼칠 예정         대한불교조계종(총무원장 설정스님)은 16일 오전 9시 포항 지진 피해지역에 대한불교조계종긴급
삼일포“몽천암”전설 - 꿈에 본 샘터
삼일포의 가을 원경     삼일포의 몽천암터는 참으로 경치 좋은 곳으로 예로부터 삼일포에 온 유람객들은 여기에 올라와 땀을 식히기도 하고 푸짐한 음식을 차려놓고 즐거운 한때를 보내기도 하였
동국대, 2018학년도 수시모집 입시일정 연기
포항 지진에 따른 수능시험 연기로 논술 및 면접고사 한주씩 미뤄논술고사 26일(일), 학생부종합전형 면접 12월 3일(일)부터 진행     동국대(총장 한태식(보광))가 수시모집 입시일정을 연기했다.